2018.12.19 (수)

  • 맑음동두천 8.4℃
  • 맑음강릉 10.2℃
  • 구름많음서울 8.1℃
  • 연무대전 11.1℃
  • 구름조금대구 12.4℃
  • 구름많음울산 13.1℃
  • 연무광주 11.6℃
  • 연무부산 12.5℃
  • 구름많음고창 12.0℃
  • 구름많음제주 16.4℃
  • 구름많음강화 5.4℃
  • 구름많음보은 10.2℃
  • 구름조금금산 10.1℃
  • 구름많음강진군 13.3℃
  • 구름많음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이철우 도지사, ‘2018 경북창업대전’개막식 참석

우수스타트업 시상 및 유공자 표창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12. 19() 경산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 경북창업대전개막식에 참석해 우수스타트업 시상 및 유공자 표창을 하고 인사말을 한 후 행사장을 둘러봤다.


포토리뷰


강석호 의원, “자동차 등록번호판 발급수수료 지역별 격차 해소” 강석호 의원, “자동차 등록번호판 발급수수료 지역별 격차 해소” 강석호 의원, 「자동차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국토교통부장관이 정하여 고시하는 금액 초과할 수 없어 지역별로 상당한 차이(최대8,7배)가 있는 자동차 등록번호판 발급수수료가 합리적으로 개선될 예정이다. 10일 강석호 의원(자유한국당, 영양·영덕·봉화·울진)은 자동차 등록번호판 발급수수료에 대해 국토교통부장관이 정하여 고시하는 금액을 초과할 수 없도록 하는 내용의 「자동차관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 현행법은 시·도지사가 자동차 등록번호판의 제작·발급 및 봉인 업무를 대행하는 자를 지정할 수 있고 등록번호판 발급대행자가 등록번호판 발급수수료를 정하도록 하고 있어 지역별 불평등 문제가 지적돼 왔다. 현재 발급수수료가 가장 싼 원주시는 5500원인데 비해 가장 비싼 영양군은 4만8000원으로 최대 8.7배 차이가 난다. 강석호 의원은 “자동차를 소유한 운전자는 자동차등록번호판을 부착할 의무가 있는데 그 수수료가 지역별로 천지차이”라고 하며 “이번 개정안을 통해 지역 차이를 이유로 불이익을 받는 지역민들이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국민권익위원회에 따르면 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