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8 (월)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8.0℃
  • 맑음서울 4.0℃
  • 구름조금대전 3.8℃
  • 맑음대구 5.3℃
  • 맑음울산 5.9℃
  • 구름조금광주 5.2℃
  • 맑음부산 9.0℃
  • 구름많음고창 1.1℃
  • 구름조금제주 8.0℃
  • 맑음강화 3.5℃
  • 구름많음보은 -1.3℃
  • 구름조금금산 0.7℃
  • 구름조금강진군 1.8℃
  • 맑음경주시 2.1℃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 산림(山林)하는 남자, 송이박사 권오웅 영덕군청 산림자원과장 영예로운 퇴임맞아

“회자정리 거자필반”이라는 옛말처럼 언제나 변함없는 마음으로 “산림(山林)하는 남자, 송이박사 권오웅”

반평생 영덕군 산림행정의 발전을 위해 오직 한길만 고집한 권오웅 산림자원과장이 뜨거운 축하를 받으며 영예로운 퇴임을 맞았다.

 

권오웅 산림과장은 1980년 산림청 공채로 공직에 첫발을 시작하였으며, 이후 1989년 영덕군으로 전입하여 녹지조경, 산림경영, 보호담당을 두루 거쳤으며, 2011년 사무관으로 승진해 산림과장, 남정면장 등을 역임하였고 산림과장을 끝으로 40여년의 공직생활을 마무리하게 되었다.


 

권 과장은 평소 학구적이며 꼼꼼한 업무처리로 정평이 나있고, 진취적인 사고와 소탈하고 격의 없은 성격으로 선·후배 공무원들로부터 존경을 받아왔다.

 

타고난 열정과 추진력으로 황폐한 산림녹화, 치산치수, 임업소득향상, 산림보호 등 헤아릴 수 없는 공적을 남겼으며, 특히 산림과 지역사회와의 연계발전을 위하여 전국 최초로 영덕산림생태문화체험공원 건립, 삼성전자 영덕연수원 유치 등 굵직한 국책사업을 기획·추진하였고


또한, 최근에는 산림레포츠단지 조성사업, 목재문화체험장 조성, 바데산 자연휴양림 조성, 임산 식·약용버섯 연구센터 등 국비예산을 확보하여 과거 가꾸고 보호하는 산림에서 즐기고 참여하는 산림복지로의 전환을 추진하는 등 산림행정 및 지역발전에 큰 공로를 지닌 영덕군의 손꼽히는 인재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공무수행의 바쁜 직무에도 틈틈이 시간을 내어 55세 늦깎이 나이인 20168월 이학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박사학위 논문은 기후요인이 송이생산에 미치는 영향 분석에 관한 연구로 날로 심화되는 기후변화, 환경오염 등으로 전국제일을 자랑하는 송이버섯 주산지의 위상이 위축되는 과정을 지켜보며 그 원인과 해결방안을 고민하고 연구한 결과로 주변에서는 이 시대 공직자의 참된 귀감이라 평가하고 있다.



 

권 과장은 40여년 공직을 마감하며 그간 임업인, 나아가 군민을 위하여 헌신한 생활에 추호도 후회없다며 말하며 더 많은 희생과 봉사할 기회가 줄어드는 것 같다는 아쉬움의 뒷모습을 보였다

 

비록 공직을 접고 군민의 일원으로 돌아가는 자리지만 회자정리 거자필반이라는 옛말처럼 언제나 변함없는 마음으로 산림(山林)하는 남자, 송이박사 권오웅으로 다시 찾아뵙겠다는 약속과 함께 그간 큰 대과없이 공직생활을 마칠 수 있도록 도와준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포토리뷰


최고위원 후보중 경제후보는 저 김광림이 유일합니다. 서울 인천 강원에서 성남까지 와주신 당원 동지 여러분 환영합니다. 경북 안동 출신 기호 6번경제 최고위원 후보 김광림 인사드립니다. 행정고시 합격후 30년 경제부처 공직, 재정경제부 차관 국회에서 정책위의장 여의도연구원장정보위원회 위원장 11년간 경제하는 기획재정위에서 일로써 소통하고 심부름 하고 있습니다. 수출 세계 6위 국민소득 3만달러 덜 자고, 안 먹고, 덜 써가며 일군자랑스런 대한민국,한국 경제가 쓰러지고 있습니다. 존경하는 당원 동지 여러분1주일 전에 발표된 고용 참사에 이어도저히 믿을 수 없는 소득붕괴 통계가 어제 발표됐습니다. 저소득층의 소득이 20% 줄었다고 합니다.일해서 버는 소득은 40% 줄어들었습니다.잘사는 사람들의 소득만 늘어났다고 합니다.그래서 빈부격차가 역대 최대로 벌어졌습니다. 왜 그러냐 봤더니편의점, 청소, 경비, 식당, 농사일 하시는 분들의일자리가 30만개 달아났기 때문입니다.확 올린 최저임금, 확 줄인 근로시간 때문입니다. 문재인 대통령님, 일자리 상황판 보고계십니까?일자리 수석 듣고 계십니까? 소소한 민생경제가 무너져 내려앉았습니다. 큰 경제도 말이 아닙니다.경제성장 7년만에 최저실업자 19년만에 최고믿었던 수출마저 금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