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목)

  • -동두천 24.4℃
  • -강릉 22.8℃
  • 맑음서울 23.7℃
  • 구름조금대전 23.6℃
  • 구름조금대구 24.2℃
  • 구름많음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3.3℃
  • -고창 21.5℃
  • 흐림제주 20.9℃
  • -강화 22.4℃
  • -보은 23.8℃
  • -금산 22.6℃
  • -강진군 21.9℃
  • -경주시 23.7℃
  • -거제 22.6℃
기상청 제공

복쟁이가 가득한 강구위판장에서

복어의 효능 일단 한번 잡숴보세요...단 조심해서....


복쟁이가 가득한 강구위판장에서

 

강구위판장엔 며칠전부터 복어가 많이 잡혀..복어를 많이 잡은 선주나 선원들은 룰루랄라신바람났습니다.

 

이제 연식이 있는 관계로...허리가 많이 아픕니다.

 

해서 신안호 주니어최사장에게 어제...허리가 아파 그러니..복쟁이 몇 마리 주라고 했더니...선선히 몇 마리를 줍니다. 단 조심해서 먹으라고 합니다.

 

복어의 효능은...아련한 젊은시절...허리가 아플때마다...큰복어를 횟집에다...끓여달라고 해서..퍼먹으면...그 다음날러..거뜬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복어를 손질해서...몇시간 핏물을 계속 빼길 거듭, 미나리와 콩나물을 사서..끓어먹었더니...오늘 새벽 일어나는데...거뜬했습니다.

 

오늘새벽엔 천둥과함께...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강구위판장엔...우산들로 가득했습니다. 조업을 마치고...경매를 시작하기까지...선원들이나...기타 관계자들은 아주 바쁩니다.

 

그 와중에 창포 통통어선...어민이 오늘은 저에게 커피를 한잔 사주겠다고 하네요...오늘 고기좀 잡았냐?고 했더니 많이 잡혔다고...너스레를 떠는데...아닌가 봅니다.

 

그저께..조업량이 신통치 않는 것 같아...깝깝한 마음을 달래라고...소주한병 사주었더니...그게 마음에 걸렸는가 봅니다.

 

내일이라는 희망이 있기에...

 

이렇게 만나 서로의 생활을 걱정해주는 가운데...이웃사촌으로 친밀감이 생깁니다. 사람은 누구나 다 실수를 합니다. 단 그 실수가 고의냐? 아니면 의도된것이냐?의 차이일것입니다.

 

젊음의 패기,열정...정말 필요한 에너지입니다.

 

그러나 오랜경험으로..사람을 두루 살필줄 아는 경륜 역시...인생이든...지역의 일꾼이든...필요한것입니다.

 

협성호 김선장은 매우 성실한 분입니다.

 

오늘은 만족할만한 조업성과는 없지만...또 내일이 있기에...내일 또 바다로 조업하려 나갈것입니다.

 

제겐 오랜친구가 있습니다. 60년지기입니다. 입에든 혀도 깨물릴때가 있는데...60년 지기로 살아오면서...뭐 다툼 한번 없었겠습니까?

 

며칠전엔 화장품을 아주 많이 보내왔습니다. 단골 삼화탕에 목욕하러 가서..목욕가방에...로션이 없으면...한번만...손을 내밀면...삼화탕 새벽반 형님들이...잘도 줍니다.

 

그 말을 들은 친구가...이젠 그러지말라면서...

 

요것 조것...많이도 보냈습니다. 흔히 어른들은 잘나갈때를 조심하고, 긴장하라고 합니다. 그말씀의 경험자가 바로...저입니다.

 

30대때...그때 선배중매인들이 귀때기 새파란X' 그땐 그말이 정말 억울했는데...겁없이 해군통제부나..서울등 전국각지의 거래처를 무서운 속도로...장악했습니다.

 

만약 그때...그렇게 잘나가지만 않았어도...인생의 쓰린맛을 안봤을텐데...

 

아쉬움의 회한으로 가끔 잠을 못이룰때가 있습니다. 그때 친구가 많은 위로를 해주었습니다. 어제 주니어최사장 복어몇마리가 그렇게 고마울수가 없습니다.

 

또 창포 이웃사촌 오늘 커피한잔도 참 맛있게 마셨습니다.

 

오늘의 젊은이들이..내일은 장년...대한민국을 이끌어갈 재목들입니다. 실수를 통해..인생을 배우고...사람이 살아가는 지혜를 얻게 될것입니다.

 

선거! 반드시 이겨야하는 것이...출마자들의 절박한 심정일것입니다.

 

중요한건...지역주민을 위해...성실한 봉사자가 될것인가? 또는 지역을 위해...그동안 얼마나 열심히 노력해왔는가?...매우 중요한 선택지라면...

 

선거가 끝난후에도...휴유증이 덜할것으로 생각됩니다.









포토리뷰





권오웅 산림과장 장녀 결혼식 스케치 권오웅 영덕군산림과장 장녀 권민지양 결혼식이 5월19일 병곡면 칠보산웨딩 크리스탈홀에서 가족,친지,등 많은분들의 축복을 받으면서...시작됐다. 모시는 글에서 ‘늘 봄날처럼 밝고 행복하게 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권오웅 산림과장 장녀 권민지양은 ‘건축설계사무소’에 근무하는 재원으로 권과장께서 지극한 애정으로 키우셨다. 먼저 권과장은 문중이 넓은 것은 물론 대가족중심의 효,예를 근본으로 어른을 공경하고...엄격하지만 화목한 가정을 꾸려온분이다. 신랑 홍성우군 역시 부친인 홍남표씨의 정성과 사랑속에서...훌륭한 사회인으로..신랑,신부는 같은 영해면출신으로...신랑역시 남다른 재능이 있었다. 이날 결혼식은 주례는 생략했고, 대신 신랑아버지와 신부 아버지의 덕담으로 대신했다. 권오웅과장은 장녀 민지양에게 인생의 선배로서...人生이 따뜻한 봄날만 있는 것은 아니다. 두사람에게 인생의 위기가 닥칠때를 항상 대비...한마음으로 슬기롭게 헤쳐나가야 된다.는 말씀도중 그만 울컥해서 눈시울을 붉히자... 신부 민지양 역시 눈시울을 붉히자...외할아버지 할머니 역시 눈시울을 붉혔으며, 민지양 엄마인 오향미여사의 눈가에 눈물이 맺혔다. 이어 신랑 성우군은 신부 민지양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