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1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경북도, 올해 상수도 시설에 1,260억원 투자

상수도 보급률 90% 돌파로 노후관로 사업으로 눈 돌린다


경상북도는 올해 도민의 안정적인 물 복지 실현을 위해 상수도 시설확충 예산 1,260억원을 확보했다.

 

지난해까지는 상수도 보급률 향상을 위한 급수구역 확장사업에 집중투자 했으나, 올해부터는 노후관로 현대화사업으로 눈을 돌려 양질의 수돗물 공급과 수도경영 효율화를 위한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올해 상수도 주요사업은, 농어촌생활용수개발 38개소 770억원 소규모 수도시설개량 44개소 77억원 고도정수 처리시설 설치 2개소 37억원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3개소 154억원 도서지역 식수원개발 2개소 31억원 낙후지역 먹는물 수질개선 28개소 59억원 노후정수장 및 노후관 갱생 등 45개소 128억원 등 이다


 

상수도 보급률이 낮은 시군에는 지방상수도 공급에 집중하고, 누수율이 높은 시군은 노후관 갱생, 누수감지시스템설치, 상수도 현대화사업 등을 추진해 노후관로 정비에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환경부의 공모사업인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에 의성, 성주, 울진 3개 군이 선정돼 국비 등 1,026억 원을 올해부터 2021년까지 투자해 노후 상수관로를 정비한다.

 

본 사업을 통해 상수도 블록시스템 구축, 상수도관망 정비, 노후관로 교체 등 상수도관로를 개량하게 되면 고질적인 누수와 수질문제도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도는 상수도 보급률을 현재 90%에서 2020년까지 92%로 끌어올리기 위해 급수구역확장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지금까지 상대적으로 투자가 적었던 상수도관망정비, 노후관로 정비, 노후정수장정비 등으로 유수율 제고와 깨끗한 수돗물 보급을 통한 수도경영 효율화를 경상북도 수도정책의 목표로 설정해 추진하게 됐다.

 

김원석 경상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지금까지는 상수도 보급률 향상에 주력했지만, 앞으로는 유수율 향상과 맑은물 공급 위한 상수도 정책으로 전환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리뷰


강석호 의원, ‘김영란법 시행 후 지역 농축수산업 위축에 따른 문제점 및 개선과제’ 토론회 개최 새누리당 강석호 의원(영양·영덕·봉화·울진)은 12월 5일 오후 2시 봉화군청 대회의실에서 ‘김영란법 시행 후 지역 농축수산업 위축에 따른 문제점 및 개선과제’ 토론회를 개최했다. 강석호 의원은 개회사를 통해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은 당초 공직자에 대한 부정청탁과 금품수수를 막고 공직자의 공정한 직무수행을 보장하기 위해 제안되었으나, 법안의 긍정적인 측면에도 불구하고 우리 농·축·수산업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 때문에 우려의 목소리가 있어 왔다”고 지적하고, “실제 법 시행 후 화훼·축산 분야 등을 중심으로 거래금액이 급감하는 등의 문제점이 나타나고 있으므로, 김영란법이 지역 농·축·수산업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객관적으로 분석해서 바람직한 정책대안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날 토론회는 손재근 교수(경상북도 FTA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가 좌장을 맡고, 한농연 경북도연합회 박창욱 부회장과 대경연구원 채종현 부연구위원이 주제발표를 맡았으며, 최명철(농림축산식품부 축산정책과장), 허재우(국민권익위원회 청렴총괄과장), 김광현(한농연 영양군연합회 정책부회장), 고기봉(한농연 영덕군연합회장), 정두화(후포면 수산물상가번영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