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4 (토)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관광·스포츠

영덕의 2월, 축구에 대한 열정은 계속된다.

한국중등축구연맹전에 이어 28일까지 꿈나무축구윈터리그

영국행 출전티켓의 주인공이 누가 될지 대회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았던 『제49회 춘계 한국중등(U-15)축구연맹전』이 고학년 왕중왕 결승전 울산현대중 vs 경기대화중의 경기결과 4:0 으로 울산현대중이 승리하면서 25일 대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하였다. 대회 우승팀 울산현대중은 올해 7월 영국에서 열리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프리미어컵 세계대회에 한국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 영덕군은 하계에 대회를 유치했던 예년과는 달리 이번 대회는 사계절 고른 방문객 유치, 참가자와 방문객들의 숙박 및 각종 편의 고려, 제철을 맞은 영덕대게홍보 등을 고려하여서 춘계에 대회를 전략적으로 유치했다. 12일간의 대회를 위해 영덕군에서는 대회진행요원 405명, 의료진 142명, 자원봉사자 330명, 교통통제근무 302명, 군정 및 특산물홍보 184명, 환경정비 402명 등 총 연인원 1,765명을 투입하여 성공적인 대회가 이루어지도록 힘을 쏟았다.

□ 또한 25일 왕중왕전 결승 경기에는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3천명의 관중들이 응원석을 채워 영덕 군민들의 뜨거운 축구사랑을 실감하게 했다.

□ 군 관계자는 “이번대회는 하루평균 방문인원 6천여명, 총 7만4천명 이상의 인원이 방문했으며 이로 인한 경제 파급효과는 총 100억원 이상으로 추산된다. 또한 이번 대회가 본격적인 대게철과 맞물리면서 지역경기가 더욱 활성화되어 전체적인 경제효과는 예년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크다.”고 말했다.

□ 한편, 춘계 한국중등(U-15)축구연맹전이 끝난 이후에도 22일부터 시작된 제7회 MBC 꿈나무 축구 윈터리그가 28일까지 이어지며 축구에 관한 열기를 이어간다. MBC 꿈나무 축구 윈터리그는 전국 98개 유소년 축구클럽 166개팀이 참가하여 7일 동안 영해생활체육공원 등지에서 풋살(U-9, U-11) 237경기, 강구대게축구장과 영덕고축구장 등지에서 축구(U-12, U-15) 244경기가 펼쳐져 전국 유소년 축구클럽들의 열띤 승부의 현장을 볼 수 있다.

미래의 국가대표가 될 꿈나무들의 경기를 살펴보며, 대한민국 대표 특산물 영덕 대게를 맛보며, 그들의 젊음과 열정 속에서 한발 먼저 영덕의 봄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결코 놓치지 말기 바란다.

포토리뷰


강석호 의원, ‘김영란법 시행 후 지역 농축수산업 위축에 따른 문제점 및 개선과제’ 토론회 개최 새누리당 강석호 의원(영양·영덕·봉화·울진)은 12월 5일 오후 2시 봉화군청 대회의실에서 ‘김영란법 시행 후 지역 농축수산업 위축에 따른 문제점 및 개선과제’ 토론회를 개최했다. 강석호 의원은 개회사를 통해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은 당초 공직자에 대한 부정청탁과 금품수수를 막고 공직자의 공정한 직무수행을 보장하기 위해 제안되었으나, 법안의 긍정적인 측면에도 불구하고 우리 농·축·수산업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 때문에 우려의 목소리가 있어 왔다”고 지적하고, “실제 법 시행 후 화훼·축산 분야 등을 중심으로 거래금액이 급감하는 등의 문제점이 나타나고 있으므로, 김영란법이 지역 농·축·수산업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객관적으로 분석해서 바람직한 정책대안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날 토론회는 손재근 교수(경상북도 FTA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가 좌장을 맡고, 한농연 경북도연합회 박창욱 부회장과 대경연구원 채종현 부연구위원이 주제발표를 맡았으며, 최명철(농림축산식품부 축산정책과장), 허재우(국민권익위원회 청렴총괄과장), 김광현(한농연 영양군연합회 정책부회장), 고기봉(한농연 영덕군연합회장), 정두화(후포면 수산물상가번영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