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대구지하철 2호선 경산 연장.. 교통난 해소 기대

문양역에서 영대역까지 1시간 이내 도착가능, 경북・대구 상생의 계기

경상북도・대구시 경제통합과제로 선정되어 추진했던 대구지하철 2호선 경산 연장구간이 9. 19.(수) 오후3시 김관용 경상북도지사, 김범일 대구시장, 최경환 국회의원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남대학교 축구장에서 개통식을 갖고, 정상운행에 들어간다.

이 공사는 ‘06년 6월 첫 삽을 뜬지 7년 만에 결실을 보는 것으로 사업비 2,817억원을 들여 기존 수성구 사월역에서 영남대학교까지 3.33㎞에 3개의 역(정평, 임당, 영남대역)이 신설되었으며 문양역에서 영남대역까지 1시간 이내에 도착이 가능해 많은 시민들의 교통 불편을 덜어 줄 것으로 보인다.

대구도시철도 2호선 경산연장 개통으로 경산시 관내 12개 대학 12만여 명의 학생 및 25만 경산시민과 지역의 1천7백여개 제조업체 5만여명의 근로자, 170여개 학교부설연구소 등에 근무하는 종사자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대구 도심권과 전원도시 경산이 하나의 생활권으로 형성되면서 지역의 균형발전과 문화 경제교류 확대 등 상생발전을 촉진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경제유발효과가 1천억원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경상북도는 대구도시철도 2호선 경산 연장을 계기로 대구도시철도 대구대~진량~영남대를 잇는 경산 순환선 건설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으며 1호선 하양연장을 위해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신청, 현재 기획재정부에서 검토 중에 있어 그 결과에 따라 대구시와 사업추진을 긴밀히 협조키로 했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경산시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대구도시철도 2호선 경산연장을 550만 시・도민과 함께 축하하며, 대구 경북 상생협력으로 추진한 만큼 경제파급효과 등 동반성장의 계기가 마련되었다며

대구지하철 경산연장은 단지 이동만을 위한 공간개념을 넘어 사람과 사람 문화와 지역경제를 이어주는 구심적 역할을 하게 될 것이며 양 도시의 교류 확대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대구경북의 상생발전에도 크게 기여하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포토리뷰


강석호 의원, ‘김영란법 시행 후 지역 농축수산업 위축에 따른 문제점 및 개선과제’ 토론회 개최 새누리당 강석호 의원(영양·영덕·봉화·울진)은 12월 5일 오후 2시 봉화군청 대회의실에서 ‘김영란법 시행 후 지역 농축수산업 위축에 따른 문제점 및 개선과제’ 토론회를 개최했다. 강석호 의원은 개회사를 통해 “김영란법(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은 당초 공직자에 대한 부정청탁과 금품수수를 막고 공직자의 공정한 직무수행을 보장하기 위해 제안되었으나, 법안의 긍정적인 측면에도 불구하고 우리 농·축·수산업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 때문에 우려의 목소리가 있어 왔다”고 지적하고, “실제 법 시행 후 화훼·축산 분야 등을 중심으로 거래금액이 급감하는 등의 문제점이 나타나고 있으므로, 김영란법이 지역 농·축·수산업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객관적으로 분석해서 바람직한 정책대안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날 토론회는 손재근 교수(경상북도 FTA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가 좌장을 맡고, 한농연 경북도연합회 박창욱 부회장과 대경연구원 채종현 부연구위원이 주제발표를 맡았으며, 최명철(농림축산식품부 축산정책과장), 허재우(국민권익위원회 청렴총괄과장), 김광현(한농연 영양군연합회 정책부회장), 고기봉(한농연 영덕군연합회장), 정두화(후포면 수산물상가번영회